제주시, 2021년 수선유지급여(집수리)사업 추진
상태바
제주시, 2021년 수선유지급여(집수리)사업 추진
  • 제주관광신문
  • 승인 2021.09.17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2021년 주택을 소유하고 있는 주거급여 대상자를 위한 수선유지급여(집수리)지원사업이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

지난 2월 주거급여 전담기관인 LH제주지역 본부(본부장:박정우)와 2021년 수선유지급여사업 위‧수탁 협약을 체결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수선유지급여(집수리)는 '주거급여법 제8조'에 의해 자가주택을 소유하고 거주하는 주거급여 대상자에게 지급, 주택 구조노후도(구조안전, 설비상태, 마감상태)에 따라 보수범위를 구분해 지원한다.

올해는 보수범위에 따라 대보수 13가구, 중보수 15가구, 경보수 31가구 등 총 59가구를 선정해 예산 4억 4100만원 범위 내에서 지붕보수, 주방개량, 창호·단열난방공사, 도배, 장판 등 수선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9월 현재 2021년 목표가구(59세대) 중 35세대를 대상으로 공사를 완료, 오는 10월 말까지 100% 공사 완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인해 공사량이(76호→68호) 축소 ‧ 조정되었으나, 올해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 주거급여 대상자들의 쾌적한 보금자리를 마련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편 지난 2020년에는 4억 5400만원 예산을 투입해 총 68가구(△대보수18 △중보수15 △경보수35)를 대상으로 수선유지 급여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