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민예총, 문화예술 아카데미 개최
상태바
제주민예총, 문화예술 아카데미 개최
  • 제주관광신문
  • 승인 2024.06.03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제주민예총(이사장 김동현)은 오는 21일을 시작으로 8월 3일까지 '예술로 읽는 해방의 역사와 제주 4·3항쟁'이라는 주제로 도민대상 문화예술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이 사업은 각 분야별 전문가의 7차례 ‘강연’과 2차례의 역사 현장 ‘탐방’으로 진행되며, 제주 지역 전문가뿐만 아니라 평소 제주도에서 만나기 힘든 도외 전문가를 대거 강사로 모신다.

강의는 오는 21일을 시작으로 매주 19시 제주문화예술재단 2층 회의실에서 진행하며, 제주4·3과 미국(허호준 한겨레신문기자) 미술로 읽는 4·3항쟁(박경훈 화가), 삐라로 바라본 해방의 정념(정선태 국민대 교수), 음악으로 읽는 해방 공간(강헌 음악평론가), 해방과 디아스포라(조경희 성공회대 교수), 사진으로 읽는 해방과 제주 4·3(강성현 성공회대 교수), 장소의 탄생과 예술의 기억(고영직 문학평론가)로 구성된다.

또한, 현장탐방은 오ㅗ는 7월 6일, 8월 3일에 진행되며, 4·3당시 중산간 및 한라산 지역의 유격대와 피난민의 흔적을 조사하는 모임 '4·3 통일의 길 마중 물'에서 맡아 참가자들과 함께 평소 방문하기 힘든 4·3의 역사 길을 탐방하고 공부 할 기회를 마련한다.

이 사업은 제주4·3과 문화예술 및 역사를 심도 깊게 알아가기 원하는 도민을 대상으로 하며, 3일부터 14일 까지 온라인을 통해 참가자 신청 할 수 있다.(https://docs.google.com/forms/d/1q1dgr4roOKlElrsdPgrxXqkSnG7peGkDDXu9CH-s6yI/edit)

강연 및 현방탐방을 포함한 아카데미 참가비는 5만원이며, 강연은 회차별 1만원으로 선택수강이 가능하다.

(사)제주민예총 관계자는 “제주 4·3항쟁과 시대적으로 맞물린 해방 역사를 되짚어보고 각 분야 전문가를 통해 깊이 학습 할 시간이 되기 바란”며, “두 달 여 간의 여정을 통해 새로운 시대를 모색하고 예술과 시간, 시간과 지역에 대해서 사유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자세한 내용은 (사)제주민예총 홈페이지 (https://jepaf.kr/)를 참고, 문의는 064-758-0331~2번으로 하면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