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산 그린키위, 일본 수출을 위한 첫 선적
상태바
제주산 그린키위, 일본 수출을 위한 첫 선적
  • 제주관광신문
  • 승인 2021.01.20 1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한라골드영농조합법인, 지난 15일 그린키위 20톤 일본 첫 선적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제주농업기술센터(소장 신양수)는 지난 15일 제주한라골드영농조합법인(대표 고혁수)에서 일본 수출을 위한 제주산 그린키위 첫 선적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출되는 키위는 그린키위로 금번 20톤을 시작으로 3월 말까지 총 80톤을 수출할 예정이다.

지난 해에도 일본에 80톤을 수출한 바 있으며 그 외 미얀마,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홍콩 등 5개국에 140톤을 수출하였으며 이는 국내 수출 키위 물량의 32%에 달한다.

한라골드영농조합법인에서는 오는 3월까지 레드·골드·그린키위를 지난해 140톤 보다 2배 이상 증가한 300톤을 6개국에 수출할 계획이다.

수출 가격은 kg당 4500원 내외로 전년과 비슷하며 선과작업을 거쳐 10kg 단위로 수출을 하고 있다.

송상철 기술보급팀장은 "고품질 키위 생산 기술보급으로 경쟁력 확보와 품질의 차별화를 통한 안정적인 수출 출하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